해양연맹소개
회원가입안내
자료실

해양연맹가족  
 
해양연맹 소개
 


▣ 해양사상 고취를 위한 사업
▣ 해양력 발전을 위한 연구, 홍보, 장학사업
▣ 독도 등 해양영토에 관한 교육·문화·홍보사업
▣ 국가발전과 사회공익 증진 사업
▣ 회원 간 이해 및 친목도모 사업
▣ 목적사업 수행에 필요한 경비조달을 위한 수익사업
▣ 그 밖의 해양관련 사업
 

1996년 5월 31일 제1회 ’바다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치사를 통해 “바다는 우리와 세계를 이어 주는 통로이며, 민족의 생존과 번영이 달려 있는 삶의 현장”이라고 선언하였습니다. 이는 해양의 중요성이 날로 더해가는 시점에서 우리가 가야 할 바를 적절히 지적한 것이며, 동시에 해양입국을 하지 못하면 민족의 장래를 보장받을 수 없다는 경고의 메시지이기도 합니다.
우리는 지난 날 율곡의 십만양병설을 묵살하여 당했던 임진왜란의 참화와 불과 1세기 전 근대화의 물결을 준비 없이 맞이하다가 겪어야 했던 민족생존의 위기를 기억합니다. 또다시 아무런 준비 없이 시대의 변화를 맞이할 수는 없습니다.
앞으로 전개될 해양시대에 우리는 과거의 잘못을 되풀이 하지 않고 세계를 향한 해양강국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지금부터 하나하나 준비를 해나가야 하겠습니다.
이를 위해 우리는 국민의 해양사상고취와 해양력의 증강이 절실히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 하고, 민간부문에서 할 수 있는 일을 모색한 결과 <대한민국해양연맹>을 창립하게 되었습니다.




"바다를 지배하는 자가 세계를 지배한다!" 는 말이 있습니다. 과거의 로마와 스페인과 영국이 그러했고, 현재의 미국이 또한 그렇습니다. 미국은 대륙 국가이면서도 일찍부터 해양력의 중요성에 주목하여 1902년에 해양력 증강과 해양사상 고취를 위해 Navy League를 창설하였습니다.
미국의 26대 대통령 Theodore Roosevelt는 그가 받은 노벨평화상 상금 1,000,000 달러를 Navy League에 기부함으로써 국민의 관심을 환기시켰고, 각종 제도적 법적 지원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현재 미국의 Navy League는 각계 인사 70,000여 명이 회원으로 가입하고 있으며, 기업회원이 250여 개 사, 지회가 350여 개에 이르는 전국적인 조직으로 운영되어 해양입국을 통한 오늘날의 강대국 미국을 만드는 데 큰 공헌을 하고 있습니다.



 

21세기는 태평양 주변 국가들이 세계경제를 주도하는 태평양시대입니다.
태평양시대는 해양시대의 개막을 뜻하며, 해상교역이 증대되고, 배타적 경제수역 선포에 따라
해양에서의 분쟁 가능성이 증대될 것이 예상됩니다.
대한민국이 해양입국을 통해 태평양 및 세계 중심국가로 부상하기 위해서는
- 국가 생산능력 증대
- 해양업계의 발전
- 해군력 증강
- 국민의 해양사상 고취 등이 요구 됩니다.
정부는 이에 따라 해양수산부를 신설하고, "바다의 날"을 제정하는 등
해양입국을 위한 기틀을 마련 하였습니다.
해양입국을 위해서는 민, 관, 군이 일체가 된 공동 노력이 요구되며, 이에 따라 민간차원에서
정부의 해양정책을 지원하기 위하여 해양수산부 산하 사단법인으로 발족하게 되었습니다.


 

- 해양사상에 관한 각급학교 교재 실태파악, 연구 및 반영
- 중. 고등학교 및 군사교육기관 피교육자 대상 해양사상 교육
- 각급 해양관련 학교 및 학과 우수졸업자 표창
- 정기간행물 "바다" 발행 및 "해양연맹 News Letter" 발행
- 청소년을 위한 바다사랑 교재 제작 배포
- "독도사랑", "동해 이름 지키기" 시민 운동지원
- 우수학생 장학금 지급
- 종합 해양연수원 설립



- 해양 수산관련 세미나 주관 및 후원
- 기업회원간의 친목 및 업무제휴
- 해양수산 관련 국회 입법 활동 지원
- 해양수산 관련 시민단체 연대의 구심점



- 해안 순례, 바다체험, 군함 및 상선생활 체험
- 푸른 바다 가꾸기 주관 및 후원
- 해양관련 민ㆍ관ㆍ군 유대강화를 위한 모임 상설
- 해양관련 Human Network 구성 및 해양인명록 발행



- 해양강국의 당위성에 대한 국민들의 공감대 형성
- 해군, 해경 및 해운, 수산능력 증강을 위한 입법지원 및 정책 건의
- 현역장병, 해운인력, 수산인력 복지향상, 사기양양
- 우수 해운 인력 확보지원



 

검푸른 대양을 상징합니다.

세계를 상징하는 흰 색 원이 압록강과 두만강을 거쳐 해양시대를 맞이하여 웅비의
나래를 펴는 세계 속의 반도를 나타냅니다.


크고 작은 세 개의 파도는 도전, 개척, 용기를 상징합니다.

세계의 모든 바다, 모든 항구에 닻을 내릴 대한민국의 해양력을 나타냅니다.
 
Copyright SEA POWER LEAGUE OF THE REPUBLIC OF KOREA All rights reserved.